(c) 2019 Jeonju Vivace Chamber Festival. All rights reserved.

테너

​신동원

테너 신동원은 서울대학교 음악대학 성악과를 졸업하고 동대학원에 2년재학중 도미하여 인디애나대학 음대를거쳐 필라델피아 The Academy of Vocal Arts 에서 졸업하고 오페라 '아이다'에서 '라다메스'역으로 영국 코벤트 가든의 로얄 오페라 하우스에 화려하게 데뷔했다.

 

그 는 같은역으로 오스트리아의 빈 국립극장, 독일의 베를린 국 립극장, 미국의 샌프란시스코극장, 필라델피아 오페라극장, 핀란드의 사볼리나 축제에서 공연하였고 특히 미국의 휴스턴 그랜드 오페라에서 지휘자 Carlo Rizzi와 함께 공연하였고 이테리 트리에스테에서는 오페라 '삼손과 데릴라'에서 '삼손', 베르디 '레퀴엠'을 공연하였다.또한 그는 독일 드레스덴 젬퍼오퍼에서 오페라'일 트로바토레'에서 '만리코'역을 맡아 지휘자 Fabio Luisi와 함께 공연함으로 굉장한 성공을 이끌어 내었다.

 

테너 신동원은 또한 세계적인 오케스트라인 필라델피아 오케 스라와 세계적 피아니스트이자 지휘자인 Christoff Eschenbach와 함께 공연함과 동시에 미국 산타페에서 뉴욕 필의 상임지휘자인 Alen Gilbert와 오페라 '투란도트'의 '칼라프'역을 데뷔하면 서 유럽과 미국을 중심으로 활동하고 있다. 특히 2007년에는 호주 오페라단의 갑작스런 요청으로 오페라 개막 하루 전날 시드니에 도착하여 '칼라프'를 부름으로 드라마틱한 호주 데뷔를 만듬과 동시에 대중과 평론가들로부터 큰 찬사를 이끌어 낸바있다.

 

한국에서는 국립오페라단의오페라 '투란도트'중 칼라프역으 로 데뷔하였고 오페라 '아이다중 '라다메스역을 함께 했다. 서울시오페라단, 대구오페라단등 여러 국내 오페라단들과 오페라 '아이다', '투란도트', '나비부인'등을 함께했다.

 

테너 신동원은 메트로폴리탄 오페라 콩쿨, 리치아 알바네제-푸치니 콩쿨, 카루소 콩쿨, 쟈르쟈리 콩쿨, 팜비치 오페라 콩쿨 등 세계적인 유수의 콩쿨에서 우승을하며 그의 이름을 알렸고 그와 동시에 오페라무대에 화려하게 등장 하였다.

 

서울대학교 재학중 테너 박인수 교수께 사사하였다.

 

현재 수원대학교 음악대학 교수 재직중.